메뉴 건너뛰기

모란공원사람들

모란공원 민주열사 추모비

만인을 위한 꿈을 하늘 아닌 땅에서 이루고자 한
청춘들 누웠나니,
스스로 몸을 바쳐 더욱 푸르고 이슬처럼 살리라던 맹세는
더욱 가슴 저미누나.
의로운 것이야말로 진실임을, 싸우는 것이야말로 양심임을
이 비 앞에 서면 새삼 알리라.
어두운 세상 밝히고자 제 자신 바쳐 해방의 등불 되었으니
꽃 넋들은 늘 산 자의 빛이요 볕뉘라.
지나는 이 있어 스스로 빛을 발한 이 불멸의 영혼들에게서
삼가 불씨를 구할 지어니.

그리운 불멸의 넋들이여

역사의 숨결로 항상 우리 곁에 함께

순수함으로 밝힌 세상

의로움이 지켜낸 진실

회원가입

비밀번호는 6자리 이상이어야 하며 영문과 숫자를 반드시 포함해야 합니다.

메일링 가입
쪽지 허용
위로